대구시 TK신공항 건설 공모 의향서 접수 마감

대구시는 최근 ‘TK신공항 건설 및 기존 공항 부지 및 인근 지역 개발 사업’에 대한 사업 참여 의사를 밝히는 공모를 발표했으며, 이 공모에 대한 의향서 접수를 지난 5일 마감했습니다.

시의 발표에 따르면, 접수된 의향서는 총 47개로, 기대했던 주요 10개 건설업체를 포함해 다양한 기업들이 참여 의사를 보였습니다. 이를 통해 대구시는 국내 최초로 민간과 군이 함께하는 공항 이전 사업과 그 주변 지역 개발이 본격적으로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또한 대구시는 의향서를 제출하지 않았지만, 참여에 대해 내부적으로 논의 중인 대형 건설사들에게도 사업 참여의 기회를 열어두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공모 절차에 따르면, 민간 컨소시엄이 사업 참여 계획서(제안서)를 제출하게 되며, 의향서를 제출한 기업이 하나 이상 포함된 컨소시엄은 의향서를 제출하지 않은 기업도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됩니다.

앞으로 대구시는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다양한 기업이 참여하는 컨소시엄 구성을 적극 지원하고, 사업 참여를 독려할 계획입니다. 이를 통해 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대구시는 현재 공공기관 위주로 운영되고 있는 실무협의체의 범위를 넓혀 산업은행의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전문가와 대구은행의 금융 실무자 등 민간 분야 전문가를 포함시키는 방향으로 실무협의체의 역량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지난달, 대구시는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공항공사, 대구도시개발공사, 대구교통공사, 경상북도개발공사 등 5대 공공기관과 산업은행, 기업은행, 국민은행, 하나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농협은행, 대구은행을 포함한 8대 금융기관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를 통해 47개 건설사 등 다수의 기업들이 TK신공항 건설 사업에 참여할 의사가 있음을 확인했습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신공항 건설 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강조하며, “SPC(특수목적법인) 구성을 위한 마지막 단계인 공모를 통해 민간 참여자를 확정하는 작업에도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이어 “대구의 미래 100년을 위한 번영을 약속하는 새로운 하늘길을 조기에 개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답글 남기기